본문바로가기
SHOP

READYQ Curcumin-노란빛 색소 커큐민은 치매나 대장암 예방에 효과가 있는 건강성분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간기능 강화, 담즙 분비 촉진, 암 예방, 항암, 멜라닌 색소의 침착 방지 등의 효과

커큐민 소개
커큐민 설명

커큐민 (Curcumin)은 동인도산의 생강과에 속하는 식물인 Curcuma longa Linn(울금)의 뿌리에서 추출한 성분으로 간기능 강화, 담즙 분비 촉진, 위궤양 원인균 (피료리균) 살균이담작용, 이뇨작용, 암 예방,항암, 멜라닌 색소의 침착을 방지한다. 체중감량, 위장이나 장기능 약화에 효과적이며, 간 해독 기능이 탁월하다. 노란빛 색소 커큐민은 치매나 대장암 예방에 효과가 있는 건강성분으로 알려져 있다.

강황의 뿌리에는 커큐미노이드(curcuminoid)라고 불리는 노란 색의 폴리페놀 색소 화합물이 0.5~6.5% 정도로 존재하는데 그 주성분이 커큐민(Curcumin)이다. 커큐민은 카레, 겨자 등의 주된 천연 색소성분이며, 고대로부터 향신료나 염증과 피부질환 등의 치료에 활용되었다. 커큐민은 강력한 항산화 기능이 있으며, 구조적으로 페놀계의 항산화제에 속하는데 최근 항암 효과가 밝혀지면서 과학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미국의 터프츠 대학 연구팀에 따르면 커큐민은 몸속의 지방 조직이 늘어나 살이찌는 것을 막아준다. 새로운 혈관의 생성을 낮춰 지방축적을 억제하며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다.

노년의 재앙, 알츠하이머를 막는 커큐민. 카레를 매일 먹는 인도인의 치매 발생률은 세계에서 가장 낮다. 인도의 일부지역, 65세 이상 노인의 치매 발병률이 1%에 그치며, 이는 한국은 10%수준에 불과하다. 2001년 미국 신경학회지에 의하면 인도 사람들은 미국 사람들에 비해 알츠하이머의 발병률이 4분의 1에 불과하다고 한다. 미국 UCLA의 그레고리 콜 박사는 쥐 실험을 통해 커큐민이 알츠하이머 환자의 뇌에 축적되는 독성 단백질을 분해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 결과를 바탕으로 2005년, UCLA 의대 알츠하이머 센터에서는 30명의 환자들을 대상으로 커큐민에 대한 임상 실험을 실시 중이다.

암의 공포에서 벗어나는 법, 답은 커큐민에 있다. 세계인의 건강을 위협하는 암의 공격으로부터 피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2002년 세계보건기구(WHO)의 자료에 의하면 카레 섭취율이 높은 인도인의 암 발병률이 미국의 암 발병률의 1/7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카레의 주원료인 강황의 커큐민이라는 성분 때문이라고 하는데, 서울대 약학대 서영준 교수는 커큐민이 암으로 진행하는 염증을 억제함으로써 피부암과 대장암 등 암을 예방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세계 의학계에서는 지금 커큐민을 주목하고 있다.

준비중입니다. 해당 페이지는 준비중입니다. 빠른 시일내에 찾아뵙겠습니다. 닫기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
dgg checkout